제네시스 G70, 세계최초 3D 클러스터 적용한 2019년형 출시



세계최초! 3D 클러스터를 적용한 G70


제네시스가 상품성을 강화한 2019년형 G70 을 공개했다. 2019년형 G70 은 최첨단 신기술을 적용해, 운전자의 편의성을 높였고, 고객 선호사양의 적용과 기본성능 및 디자인의 고급감 등을 강화해 상품성을 높였다. 그리고, 세계 최초로 12.3인치 3D 클러스터를 적용해 IT(정보기술)성능을 향상하고, 운전자의 편의성을 대폭 향상시켰다고 한다. 특히, 운전자의 눈을 인식해 다양한 주행 정보를 입체 화면으로 구현하는 3D 클러스터는 운전자의 선택에 따라서 2D 와 3D 전환이 가능하고, 테마화면도 취항에 따라 설정할 수 있다고 한다. 


3D 클러스터에서는 모던, 스페이스, 엣지 등 3가지 테마화면을, 드라이브 모드 연동시에는 컴포트, 스포트, 스마트, 에코, 커스텀 등 선택한 모드에 따라 다양한 입체효과를 보인다고 한다.



G70 은 '스마트 전동식 트렁크' 를 신규 탑재하고, 공기청정모드, 고화질 DMB(1280X720), 전동식 파킹 브레이크(오토홀드 포함) 등의 고객 선호사양을 전 모델에 기본 장착했다. 그리고, 3.3 가솔린 터보 스포츠 모델의 기본사양이었던 '에코 코스팅(페달 조작 상활별 변속기 제어로 주행연비 개선기능)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했다.


또한, 3.3 가솔린 터보 스포츠 모델에서 HTRAC을 선택할 경우, 기계식 차동기어 제한장치(M-LSD)가 동시 적용되는 다이내믹 AWD 시스템을 신규 도입했다고 한다. 다이내믹 AWD 시스템은 전후 구동력 배분 시스템과 좌우 구동력 배분 시스템의 통합 제어를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성능을 보여준다고 한다.


2019 G70 의 가격은 가솔린 2.0 터보 어드밴스드 3,701만원, 엘리트 3,956만원, 스포츠 패키지 4,251만원, 디젤 2.2 어드밴스드 4,025만원, 엘리트 4,300만원, 가솔린 3.3 터보 스포츠 모델 엘리트 4,511만원, 프레스티지 5,228만원 이다.


한편, 11월부터 2019년 2월까지 윈터타이어를 구매할 수 있는 제네시스 G70 윈터타이어 구매서비스를 실시하며, 한국타이어 및 미쉐린의 윈터타이어를 선택할 수 있고, 추첨을 통해 20명에게는 무상으로 윈터타이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한다.


<추가사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Copyright © 'RGB STANCE' All Rights Reserved